상세정보
낙하하는 저녁
미리보기

낙하하는 저녁

저자
에쿠니 가오리 저/김난주 역
출판사
소담출판사
출판일
2022-09-26
등록일
2022-11-17
파일포맷
EPUB
파일크기
28MB
공급사
예스이십사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웹뷰어 프로그램 수동설치 뷰어프로그램 설치 안내
현황
  • 보유 1
  • 대출 0
  • 예약 0

책소개

14년 만에 개정된, 오래도록 사랑받은 스테디셀러!
시간이 흘러도 지겹지 않은, 매번 다른 의미로 읽히는 진짜 연애 소설.
소란스러운 마음에 조용한 저녁이 내리기까지,
8년의 사랑을 아주 서서히 떠나보낸 어느 실연 이야기.


에쿠니 가오리의 『낙하하는 저녁』이 14년 만에 개정되어 재출간됐다. 일본에서는 1996년에 출간됐으니 만 21년, 딱 성년이 된 소설이다. 이 오래도록 사랑받은 소설을 새롭게 선보이기 위해 소담출판사와 번역가 김난주가 책 전체를 공들여 손봤다. 번역가 김난주는 개정판 작업을 위해 원문 전체를 다시 살피고 번역 문장을 시대 흐름에 맞게 다듬었다. 그는 “이 책의 초판을 번역할 당시보다 나이가 좀 더 든 지금, 리카와 다케오와 하나코 이야기가 참 다르게 와닿았다”면서 “다시 읽으니 새삼 정말 좋은 작품”이라고 거듭 말했다. 소담출판사 편집부 또한 “독자들에게 꼭 다시 읽기를 추천하고 싶다”면서 “리카에게도, 다케오에게도, 하나코에게도 시간의 흔적이 묻어나 마치 다른 소설을 읽는 듯 놀랍도록 새로운 인상이다”라고 소개했다. 초판 표지는 온기가 느껴지는 노을빛이었던 데 반해, 이번 개정판 표지는 보다 더 차분하고 냉철한 듯한 새벽빛이다. 초판 ‘작가의 말’에서 에쿠니 가오리가 “냉철하고 명석하고 차분하고 밝고, 그러면서도 절망하고 있는…… 『낙하하는 저녁』은 그런 작품일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썼다”고 말한 바를 이미지화한 표지이다. 사랑을 온전히 떠나보내는 데 15개월이나 걸린 한 여자의 아주 느린 실연 이야기는 “그대들 일은 그대들이 알아서 할 일”이라는 소설 속 대사처럼, 읽는 독자마다 저마다의 그릇에 다르게 담긴다.

QUICKSERVICE

TOP